나라원 시집이 그리워 올려봅니다~ > 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도서출판 나라원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.

자유게시판

나라원 시집이 그리워 올려봅니다~

작성자 오밤중
작성일 18-09-20 15:11 | 47 |

본문

예전에 나오던 나라원 시선을 즐겨 읽던 독자입니다.
특이한 제목의 여러 시집들이 아직도 기억에 선~합니다.
추억을 되살려 한 편 옮겨봅니다.


        단식  /  이영

  굶어보는 거다
  하루, 이틀, 사흘
  한 달, 두 달, 세 달,
  허우적이며
  가는 데까지 가 보는 거다
  맥풀린 다리 꺾어져
  쓰러지면 기어가고
  기다가 멈추면 죽음을 지나
  부활의 문을 열고 다시 일어서는 거다
  굶어보는 거다
  안 먹고 살 수 있을 때까지
  이를 악물고
  이 풍성한 세계에
  한 움큼의 배설물도 더하지 않도록
  쉬임 없이 굶어보는 거다
  굶어 보는 거다

            - 이영 시집 『악당 두목이 될래요』(나라원,1996)

자유게시판 목록

Total 10
게시물 검색

주소: 서울시 종로구 종로53길 27|대표: 이종근|사업자등록번호: 208-98-65623
전화: 02-744-8411|팩스: 02-745-4399|이메일: narawon@narawon.co.kr

Copyright ⓒ NARAWON Publishing Co. All Rights Reserved.

주소: 서울시 종로구 종로53길 27|대표: 이종근
사업자등록번호: 208-98-65623 전화: 02-744-8411|팩스: 02-745-4399
이메일: narawon@narawon.co.kr

Copyright ⓒ NARAWON Publishing Co. All Rights Reserved.